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Night Ranger - Goodbye

Songs & Lyrics

by mikstipe 2010. 12. 8. 17:54

본문


80년대를 풍미했었던 AOR과 하드 록을 적절히 오갔던 밴드 나이트 레인저(Night Ranger)의 1985년 앨범 [Seven Wishes]의 히트곡 중 하나. 드러머였음에도 밴드의 대표적 싱글(특히 발라드)에서 멋진 보컬을 들려주었던 리드보컬 케리 키기(Kelly Keagy)의 목소리가 여전히 잔잔한 슬픔을 담고 울려퍼진다. 오늘 좋아하던 어떤 것과의 이별이 다가왔음을 통보받았기 때문일까? 난 이별하는 것에 익숙하지 않았은데... (I was Never Much Good at Goodbye....) 



Night Ranger - Goodbye

 

As the sun hides his head

For another nights rest
And the wind sings
His same old song
And you on the edge
Never close, never far
Always there when I needed a friend

Yet it's hard living life
On this memory-go-round
Always up, always down
Spinning 'round and 'round and 'round

And all this could be
Just a dream so it seems
I was never much good at goodbye

There once was a time
Never far from my mind
On the beach, on the 4th of July
I remember the sand
How you held out your hand
And we touched for what seemed a lifetime

Now it's hard
Leaving all this behind me now
Like a schoolboy so lost
Never found until now

And all this could be
Just a dream so it seems
I was never much good at goodbye

Yet it's hard
Living life on this memory-go-round
Always up, always down
Turning 'round and 'round and 'round

And all this could be
Just a dream so it seems
I was never much good at goodbye
And all this could be
Just a dream so it seems
I was never much good at goodbye
Goodbye
 


(위: 1982년 데뷔 당시 멤버들, 아래: 2010년 현재 멤버들. 댐 양키스(Damn Yankees)로 나중에 한국 팬들과 친숙해진 잭 블레이드(Jack Blades - 베이스, 보컬), 브래드 길리스(Brad Gillis - 리드 기타), 케리 키기(드럼)은 지금도 밴드에 그대로 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0.12.08 19:57 신고
    청춘은 영원하지 않아요 ㅋ
    패할 수도 있는 거지요..
  • 프로필 사진
    2011.06.04 01:44
    나잇 레인져 긋바이 ㅎ 재수할땐가.. 한창 그당시 스레쉬 메탈 들으며 시니컬 하던시절.. 이 음악 접하고 맘이 편안해짐을 느꼈던 때가 생각 나네요,. 그땐 정말 제 앞길이 어떻게 풀릴지 몰랐던 시절.. 지금 생각하면 많이 힘들었던 그때 음악을 오랜만에 들으니 감회가 새롭습니다,.ㅎ
    좋은일만 생기시길 바래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