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드럼을 담당했던 타카하시 쿠미코(高橋久美子)가 작년에 탈퇴하면서 과연 채트몬치는 새 멤버를 영입할 것인가에 대한 관심이 모아졌지만, 결국 2003년과 2004년처럼 단 둘이서 밴드를 이어가기로 결정을 내렸다. 그리고 1년의 침묵을 깨고 드디어 새 앨범 [変身]을 지난 10월 10일 공개했다. 물론 그간 발표했던 5곡의 싱글들을 통해 기타-드럼의 조합 만으로 이들이 여전히 밴드다운 사운드를 낼 수 있음도 괜찮았지만, 이제 그들의 음악이 더욱 개러지 스러워진 느낌도 강하게 든다. 앨범의 새 비디오이자, 다른 곡들과 달리 기타리스트인 하시모토 에리코(橋本絵莉子)가 드럼 자리에 앉고  이번 앨범의 다른 곡에서 드럼을 치던 후쿠오카 아키코 (福岡晃子)는 원래 포지션인 베이스로 돌아간 이 곡은 정말  두 명의 왜소한 듯한 이미지와는 전혀 어울리지 않는 폭발적 파워를 선사하고 있다. 앨범에 대한 소개는 또 한 번 기회를 갖고 하도록 하겠음.


Chatmonchy - 初日の出(일출)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mikstipe

블로그 이미지
mikstipe의 음악 이야기
mikstipe
Yesterday258
Today75
Total2,745,856

달력

 « |  » 2017.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